끝마무리가 다소 아쉬운 고원정의 빙벽을 읽고 나서...

끝마무리가 다소 아쉬운 고원정의 빙벽을 읽고 나서...

상당히 긴 작품이다.  9권짜리다.  스토리 전개가 빨라서 체감상으로는 5권 정도로 느껴진다.

구한말 봉건제도에서 빚어진 일

군대라는 조직의 특성상 개인보단 전체

권력 앞에서 사라지는 정의

사랑보다 강한 신념

   

현실적인 소설이다 보니 반전이란 것은 없다.  하지만 , 빠른 전개와 권력의 불합리와 폐쇄적인 조직과 집단 이기주의가 빚어내는

참혹함을 가감없이 보여준다.

작가가 보여주고자 하는 것은 군독재의 불합리성인 것 같다.  그것을 장석천과 현철기라는 육군중위를 빌려서 말하고 있는 것 같다.

   

전체적인 스토리는 출세에 대한 야망이 강한 제주도 출신의 장석천이란 인물이 법관이 되지 못한 대신 육군 장교가 된다.

평소 강직한 성격 때문에 대대장의 부정을 묵과하지 못하고 대대장은 장석천을 살해한다.   이 잘못을 무마하기 위하여 조직적으로

은폐하고 심지어 장석척의 죽음을 미화한다.

중학교 동창인 현철기가 후임 소대장으로 장석척의 빈자리를 채우게 된다.

철기는 이 죽음에 의문을 품게되고 사실을 알기위해 이 사건을 파혜치게 된다.

이 소얼은 유년시절과 현재를 이동하는 구조로 되어 있다.  그 캐릭터가 그렇게 행동할 수 밖에 없는 이유를 과거에서 찾고 있다.

민철기 --> 현철기....

현철기란 캐릭터가 상당히 맘에 든다.  거칠고 무대포인 면도 있지만 지행합일과 언행일치가 되는 인물이다.

자신의 신념을 꺽지 않고 확고하게 지키는 인물이다.

읽으 면서....  내가 저 상황이라면.......... 반추했을 때 난... 비겁하게 타협했을 것 같다.

   

박주열대위라는 비열한 중대장 캐릭터도 나온다. 출세를 위해서 많은 것을 희생하지만...... 새드엔딩이다.

마무리가 다소 아쉬운 소섫이다.  상식을 벗어나지 않으며 어설픈 해피엔딩 따윈 없다.

   

   

   

네이버 책정보

http://book.naver.com/bookdb/book_detail.nhn?bid=34074

   

전체주의에 저항했던 한 청년장교의 죽음을 다룬 장편소설.

[인터넷 교보문고 제공]

거대한 얼음벽, 군대라는 거대한 전체주의에 온몸으로 저항한 한 청년의 죽음의 기록인 이 소설은 군사 문화로 대변되는 이 땅의 권위주의적 사회구조 속에서 진정한 자유인으로 살아남고자 몸부림쳤던 개인의 외로운 투쟁을 그리고 있다.

   

80년대라는 격동기와 군대 사회라는 금기의 공간을 배경으로 한 『빙벽』은 전체주의적 논리에 개한 적대감과 개인의 자유라는 인간 삶의 근본적인 문제를 우리 앞에 던진다.불의에 맞서는 뜨거운 열정만이 세상을 바꾼다. 현철기는 오늘의 우리에게도 시사하는 바가 크다. 전체라는 거대한 빙벽에 갇혀버린 개인의 저항과 투쟁은 오늘도 여전히 유효하기 때문이다. 그는 지금 우리에게로 뜨거운 사랑을 내뿜는다. 

   

우상의 빙벽을 무너뜨리기 위해 불꽃처럼 뜨겁게 살다 간 한 청년의 삶을 그린 『빙벽』은 우리의 눈과 마음을 순식간에 앗아가버린다. 이소설을 읽는 우리는 가습에는 어느새 거대한 얼음벽을 녹이는 불덩이가 타오른다.

[예스24 제공]

   

저자소개

고원정

역사와 정치적 사건을 소재로 한 소설 쓰기에 주력해온 작가 고원정은 1956년 제주에서 태어나 제주일고와 경희대학교 국문과를 졸업했다. 1985년 중앙일보 신춘문에에 한 아프리카 가상국 장군의 죽음을 통해 독재자의 말로를 그려낸 이 당선되어 문단에 데뷔했다. 1992년 당시 대선 정국의 거의 정확하게 예견했다 하여 화제를 불러일으킨 등의 화제작을 잇따라 발표하며 특유의 치밀한 구성과 박진감 넘치는 내용 현실에 대한 날카로운 시선을 통해 우리 시대의 스토리텔러로서 확실하게 자리매김했다. 단편집 역사 소설 등이 있다.

[인터파크 도서 제공]

   

   

   

   

   

   

   

   

   

   

   

   

 

 

 

댓글(0)